본문 바로가기

여행과 사진

숨겨진 별도봉 산책로, 제주시 사라봉 공원

제주에는 산책로가 많습니다.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사려니숲길,비자림, 절물 휴양림 등은 익히 들어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제주도에 살면서 좋은 점이 자동차로 10~20분 이내에 이런 산책로가 많다는 것입니다. 주민들만 아는, 숨겨진 별도봉 산책로를 소개해 드립니다. 제주시 맛집에서 맛있는 점심 먹고, 숲과 바다를 한눈에 즐길 수 있는 별도봉 산책을 즐겨보세요!


별도봉 산책로에서 가장 전망 좋은 곳부터 소개합니다.

두 사람이 나란히 걸어갈 수 있는 작은길

그 옆으로는 푸른 제주 바다가 보입니다.



산책로 입구 표지판에 안내된 운동량입니다.

오르막이 거의 없어 부담 없이 한 바퀴 돌아볼 수 있습니다.

별도봉 정상, 사라봉 정상은 올라가진 않아서

정상에서 바라본 사진은 없습니다~!



산책로 입구 옆 가로수에 열린 열매



별도봉 산책로를 사진으로 구경해보세요! 

↓↓↓






비둘기가 날아가지 않는다.

서울이나 제주나 사람 무서운줄 모르는 비둘기!




나무를 타고 오르는 덩굴식물

검색해서 알아보니 백하수오였습니다.





좌측엔 동백나무가 우거져 있습니다.

1~2월은 동백꽃이 필 시기라서, 활짝 핀 동백꽃을 볼 수 있습니다.



동네 단짝



애기 업은 바위

등에 아기를 업은 엄마의 모습을 닮은 바위



위 사진처럼 별도봉 산책로는 바다를 끼거나 별도봉 정상으로 갈 수 있습니다. 별도봉 산책로가 무리 없었다면, 사라봉 정상까지도 가보세요~! 





별도봉 산책로는 사계절 모두 걸어볼 만한 곳인 것 같습니다. 중간마다 가로등이 있어 여름 저녁에도 가 볼 생각입니다. 숲길을 따라 걷다 보면 바다가 보이고, 바다를 보며 걷다 보면 산 정상에 도착하는 별도봉으로 산책 가실래요?



  • 사진 요즘이에요? 서울은 지금 칼바람 쌩쌩인데..따뜻해보이네요.
    언제나 여유로운 제주라이프..부럽부럽

    • 이번주 토요일에 촬영한 사진이예요. 제주는 해뜨는날에 8도정도는 하는것 같아요. 따뜻하고 공기좋아서 좋으나...간혹 심심해요 ㅎㅎ

  • 제주도가 참말 좋네요. 전 추운거 질색인데, 제주도로 내려가 살아야 하려나봐요 ㅎ

    • 저도 추운거 정말 싫어해요. 근데 겨울은 제주도도 추운건 마찬가지예요. (서울보다는 10도이상 따뜻하지만...ㅋ) 오늘은 아예 봄날씨네요. 유채꽃도 피어 있고, 차 안에 있으면 땀날정도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