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afe Tour

제주시 외도동의 숨어 있는 추천 카페몽니다리

제주도의 제주시 외도동에는 관광객이 많이 찾지 않는 동네다.
그래서 맛집이나 카페를 온라인상에서 찾기가 쉽지 않다.
근처에 저녁 먹으러 갔다가 괜찮은 카페를 하나 발견했다.


외도동/내도동에 숙소가 있는 여행자들에게 늦은 저녁,
제주도에서의 하루를 정리하기에 좋은 카페 같다.

서울의 동네 카페 느낌이 난다.
이 곳 외도동 역시, 제주 현지인들이 많이 사는 동네다.
관광객이 지나가지는 않은 길에 위치해 있다.
그래서 그만큼 조용하고, 여유로움이 느껴졌다.


이곳에서는 직접 구운 쿠키를 판매하고 있었다.
직접 만들기에 구입해서 먹어보았다.
쿠키맛을 잘 모르기에 이렇다 할 평을 하기는 어렵다.

높은 테이블에는 콘센트가 준비되어 있었다.
노트북을 가져와 공부하기에도 좋을 듯했다.

이름이 독특하다.
몽니다리.
"몽니쟁이(몽니부리는 사람)"을 강조하여 이르는 말이라 한다.

왜 이렇게 지었는지 궁금했지만, 기대했던 답이 아닐까 봐 물어보기를 포기했다.
그냥 재미 있잖아요~라는 재미없는 답변은 싫었다.

자세한 카페 정보는 아래 주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store.naver.com/restaurants/detail?id=1795619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