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신여대

[ 밥상394 ] 집 밥이 생각날 때, 항상 가게 되는 밥상394 집 밥이 생각날 때 항상 가게 되는, 밥상394 인테리어는 커피숍인데, 맛있는 생선구이, 제육볶음 그리고 다양한 전과 막걸리도 함께 판매하는 곳이다. 막걸리는 자주 가는 곳이 있어서, 여기선 밥만 먹는다ㅎ 이곳을 두번이나 찾았지만, 한번은 밥이 떨어져서 못먹고 두번째는 정기휴일인, 일요일에 찾아갔었다. 그 후, 이번주만 두번 가서 먹었다^^; 인테리어는, 커피숍이다^^; 조명때문일까? 일반 식당은 밝지만, 이곳은 분위기 있다. 그래서인지, 밥먹을 때 손님이 많아서 시끄럽더라도 쫒기는 기분이 들지 않고, 마음 편하게 밥 먹을 수 있다. 메인 음식은 검정색 그릇에 나온다. 생선구이와, 제육볶음! 그리고 기본 반찬들은 흰색 그릇에 나온다. 기본 반찬의 수는, 국까지 합치면 10개나 된다!!! 기본 반찬들도 모..
[ 오백집 왕족발 ] 줄서서 기다린, 부드러운 족발 - 성북구 성신여대역 맛집 정말 괜찮은 족발집 줄 서서 기다려야하는 족발집이다. 너무 많이 먹어서...이 시간까지 배가 부르다 ㅠㅠ (방금 펜싱 사브르 남자 단체 금메달 땄다 ㅋㅋㅋ 대한민국 파이팅) 정말 부드럽다 함께 나오는 김치, 부추, 젓갈, 채소와 함께 먹으면 정말 맛있다. 간혹 냄새가 심하게 나는 족발도 있는데, 여긴 냄새도 거의 없다. 부드러운 대신 쫄깃한 맛이 덜하다. 오백집 왕족발의 간판 배달하는 오토바이와 기다릴때 앉는 의자다. 배달도 끊임없이 들어오는데, 계산하고 나올때 카운터에 있는 아줌마의 말 "1시간 정도 걸릴 것 같아요" 가격은 28,000원. 둘이 가서 먹으면 양이 많을 것 같다. 술까지 마신다고 가정 하면, 3명이 먹으면 적당한 양이다. 장소정보 : http://dangol.daum.net/dangol..
가격부담 없고, 분위기 좋은 소테 - 성신여대 맛집 성신여대 맛집 탐방중. 참 마음에 드는 곳 ㅋ 지극히 개인의 취향이다. 이번에 간 곳은 소테. 간판이나, 페인팅이 깔끔하면서 느낌있다. 크지 않지만, 깔끔한 실내! 위에는 치킨 스테이크? 밑에는 크림 스파게티 ㅎㅎ 둘다 맛있다ㅋㅋ 음료수 시켜서, 16000원! 부담없고, 양도 적당하다 ㅎㅎ 그리고 맛은, 한번 검색보면 알수 있다. 모든 리뷰들이 맛있다는 칭찬일색! 가격대비 만점. 다음에 갈 곳도 미리 정했다 ㅎㅎ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 mogu ] 성신여대 수제 햄버거 맛집 mogu 갔어요. 성신여대에도 먹을만한 곳들이 많다 ㅎㅎ 여기 mogu 건너편의 그린파스타도 좋던데... 카운터쪽 모습이다. 깔끔하고 좋아보인다. 이곳은 선결제이다. 결제했더니 도장을 몇개를 해주네 ㅎ 한번만 더 찍으면 뭐가 공짜인듯! 가격도 괜찮다!! 햄버거랑 피제타를 주문했다. 햄버거는 두툼하고 맛있다. 양이 장난 아니네 ㅋㅋ 먹다가 배불렀다. 크라제는 막 분해되서 짜증나는데 ㅎㅎㅎ 피제타도 두툼하고 좋다 ㅎㅎ 늦게 나와서 죄송하다며, 팥빙수를 서비스로 주셨다. 직원분들의 친절도가 높다. 친절하시고, 서비스까지! 무엇보다 양이 많아서 좋고 ㅎㅎ 그리고 남은 음식은 포장도 해준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 도네누 ] 성신여대 맛집 볏짚 통 삼겹살 삼겹살+산사춘. 한우보다 비싸다는 삼겹살. 그래도 먹고싶어서 찾아간 성신여대 도네누. 가격이 저렴하네? 6000원? 네덜란드산? 국산만 고집하는데...ㅠㅠ 내가 알게모르게 수입산 고기를 많이 먹었겠지만... 수입산 고기를 내 돈 주고 사먹기는 처음이다. 맛있다ㅋㅋ 삼겹살은 역시 통삼겹이다. 홍대의 육칠팔을 자주 갔었으나...육칠팔은 11000원 ㅋ 자고로 술과 고기는 집 근처에서 즐겨야 마음이 편한법이다. 여기는 아저씨가 눈에 보이는곳에서 직접 고기를 잘라준다. 마늘 구워 먹을수 있게 준비 되어 있고 ㅎ 채소도 마음껏 먹을 수 있다. 셀프다. 눈치 안보고 많이 먹을 수 있다 ㅋㅋ 두툼한 고깃덩어리를 내오고 먹기 좋게 잘라준다. 볏짚에 초벌을 아주 살짝 한듯. 그래서 볏짚 향?? 같은게 조금 난다. 근데...
믹스헤어의 달렉! 이사하고 다니는 성신여대 앞 믹스헤어. 친절하다. 음료도 다양하고 샌드위치도 있고... 내 앞에 앉은 애들은 여기에서 끼니를 때울 기세다 ㅡㅡ; 오와열 맞춰 서 있는 헤어툴 수레?? ㅋ 근데 나 이거 보는데 왜 자꾸 닥터후의 달렉이 생각나지 ㅡㅡ; 달렉 피규어 사고 싶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 황소곱창 ] 한우 곱창집 - 보문역과 성신여대역 사이 맛집 일주일에 한번,먹을걸 정해놓고 일주일을 기다린다. 저번주에는 회전초밥. 이번주에는 곱창. 그냥 돼지곱창일 줄 알았는데, 한우 곱창! 맛은,,,지금까지 먹어본 최고의 곱창맛은 대구에 가서 직접 먹은 돼지곱창이었다. 그 맛과 비교해도 전혀 떨어지지 않았다. 오히려 한우 곱창이라 그른가 ㅎㅎㅎ 더 맛있게 느껴졌다. 주인분들이 부부이셨는데, 친절하게 곱창/막창/대창에 대해서 설명해주셨다. 회사 근처에서 1인분에 16000원하던 곱창집이 있는데 거긴 곱창이 더 컸다. 아마도 대창이 아니었을까 생각된다. 곱창이었다면 더 작았을텐데... 이곳의 가격은, 곱창 14000원 / 막창 12000원 / 대창 12000원 / 2인분 기준 모듬 30000원 이다. 사진에 보이는 것이 2인분이다...양이 결코 많지는 않다. 하지..